사울 레이터 : 창문을 통해 어렴풋이

사울 레이터 : 창문을 통해 어렴풋이

사울 레이터(1923-2013)는 컬러 사진의 선구적인 인물이다. 레이터는 20대에 뉴욕에 정착한 이후 평생 그곳에서 그림을 그리고, 사진을 찍었다. 그러나 그의 60여 년 사진 경력은 대부분 큰 주목을 받지 못했고, 그나마도 1980년대 이후 거의 잊혀진 이름이 되었다. 레이터가 1940년대부터 찍은 컬러 사진이 대중에게 공개되며 재평가가 이루어진 것은 그의 나이 80세를 훌쩍 넘은 2000년대 중반의 일이다.



운영시간

화-일 10:00~18:00 (입장마감 17:00)


휴무정보

매주 월요일 휴관


체험기간

2021.12.18-2022.05.29


소요시간

1시간


홈페이지

piknic.kr


대표번호

070-8890-6835


주소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6가길 30


상세소개

[email protected]

 

 사울 레이터 : 창문을 통해 어렴풋이

 

전시기간: 2021.12.18 ~ 2022.05.29

관람시간: 10:00 - 18:00 (입장마감 17:00)

매주 월요일 휴관

전시장소: 서울특별시 중구 남창동 194 피크닉

티켓예매처: 네이버 예약

 

[email protected]

 

서울에서 열리는 전시회 중

Piknic 에서 주최하는 핫한 전시

사울레이터 : 창문을 통해 어렴풋이

컬러사진의 전설, 사울레이터의 그림과

사진들을 통해 흑백 작품, 미공개 컬러 슬라이드,

 1950-60년대 패션화보를 감상할 수 있는 전시입니다. 

 

[email protected]

 

성황리에 운영중이던 사울레이터의 첫 회고전은

큰 인기에 힘입어 5월 29일까지 연장됩니다.

 

사울 레이터의 작품에서 느낀 감동을 더욱

오래 간직할 수 있도록 음원으로도 발매할 예정이라고해요,

전시 타이틀을 그대로 딴 앨범 [창문을 통해 어렴풋이]는

3월 17일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습니다,

 

[email protected]

 

패션 잡지에 담긴 상품을 돋보이게 하는 

상업사진의 정석에서 벗어난 

자연스러움, 빛, 주변사물을 이용한 것이

사울레이터의 화보 사진입니다.

 

[email protected]

 

사진들의 특징은 굉장히 추상적이고, 

기존 틀에 얽히지 않는 과감한 구도가

사진 곳곳에서 드러납니다. 

 

[email protected]

 

『 나에겐 유명한 사람들보다 빗방울

맺힌 유리창이 더 흥미롭게 다가온다 』

 

곳곳에 사울레이터의 철학이 

느껴지는 문구가 적어져 있습니다.

 

[email protected]

 

영사기로 사진작품들을 틀어주는데,

이 소리를 들으며 사진을 같이

감상하다보면 직접 그 시절 뉴욕으로

여행을 간 듯한 기분이 든다고 해요.

 

[email protected]

 

14세이상 관람인 이유는 마지막 전시공간 3층에 

사울 레이터의 연인인 솜스벤트리의

 누드사진이 전시되어 있기 때문이니,

이 점 참고하셔서 방문해주세요.

 

[email protected]

 

빠르게 쏟아지는 새로운 신문물에

조금은 지쳐있으시다면,

아날로그 필름사진의 매력이 가득한

사울레이터 전시 추천드립니다:)

 

[email protected]

 

※ 일반 예매의 회차 ※

 1회차 10:00

- 2회차 12:00

- 3회차 14:00

- 4회차 16:00

 

네이버 예매를 통해 원하시는 회차와

인원수를 통해 결제 하시면 됩니다. 

 

 

Tip.운영사항은 변동이 있을 수 있으니 정확한 정보는 홈페이지를 확인하시거나 문의바랍니다.


다운1

사진을 좋아하는 분이라면 무조건 가야하는 곳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