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오죽헌

강릉오죽헌

'오죽헌'은 조선시대의 대학자 율곡 이이와 관련하여 유명해진 강릉 지역의 대표적인 유적지이다. 오죽헌은 조선 초기의 건축물로, 건축사적인 면에서 중요성을 인정받아 1963년 보물 제165호로 지정됐다. 이 곳 몽룡실(夢龍室)에서 율곡 이이(李珥)가 태어났다고 한다. 경내에는 오죽헌을 비롯하여 문성사(文成祠), 사랑채, 어제각(御製閣), 율곡기념관, 강릉시립박물관 등이 있다. 문성사는 율곡의 영정을 모신 사당이며, 어제각은 율곡의 저서 격몽요결과 율곡이 유년기에 사용 하였던 벼루(용연)를 보관하기 위한 유품소장각이다. 한편 율곡기념관은 율곡의 저서와 신사임당의 유작을 비롯하여 매창·옥산 이우 등, 율곡 일가의 유품 전시관이다. 한편 강릉시는 1961년부터 현재까지 매년 10월 25, 26일 율곡을 추모하는 율곡제전을 봉행하고 있다.



운영시간

매일 09:00 - 18:00
입장마갑 17:00


휴무정보

연중무휴


홈페이지

www.gn.go.kr


대표번호

033-660-3301


주소

강원도 강릉시 율곡로3139번길 24 (죽헌동)


상세소개

<자료출처: 한국관광공사>

 

강릉의 대표적인 유적지

율곡이이, 신사임당의 생가

오죽헌

 

입장료 O

주차장 O, 화장실 X

 

<자료출처: 한국관광공사>

 

오죽헌은 5만원 권과 5천원 권

도안 인물인 신사임당과

율곡이이가 태어난 곳입니다.

 

<자료출처: 한국관광공사>

 

사임당까지 화폐 도안 인물로 선정된 이후

'세계 최초 모자 화폐인물 탄생지' 라는

수식어와 함께 많은 분들이 방문하는

강릉의 대표적인 명소가 되었습니다.

 

<자료출처: 한국관광공사>

 

원래 조선 초기 강릉의 선비

최치운이 지은것으로 전해지고있으며,

그의 아들 최응현에서 외손에게로

상속되어 오다가 1975년 정화 사업 때

강릉시로 이관되었습니다.

 

<자료출처: 한국관광공사>

 

한국 주택건축 중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에 속하며,

1963년 건축사적인 면에서

중요성을 인정받아 1963년

보물로 지정된 곳입니다.

 

<자료출처: 한국관광공사>

 

경내에 율곡 이이의 사당인 문성사와

율곡기념관, 강릉시립박물관과

율곡인성교육관 등을 지으면서

현재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습니다.

 

ⓒiclickart  

 

바다와 가까운 강원도 지역에서도

따뜻한 편에 속하는 강릉의 오죽헌은

가장 먼저 봄을 즐기기 좋은 곳으로도 유명합니다.

 

ⓒiclickart  

 

신사임당을 테마로한 정원인 심사임당 

초충도 앞에는 매화나무와 산수유 나무로 인해 

더욱 더 아름다워 보이는데요.

 

ⓒiclickart  

 

오죽헌이라 이름이 붙게 만든 대는 

검은색이지만 잎은 푸른 대나무와 

푸른 소나무를 배경으로 분홍빛과 흰빛을 띄며 

가지에 붙어있는 매화꽃 

 

ⓒiclickart  

 

겨울에서 봄으로 접어들며 대나무와 소나무 

그리고 매화나무의 조합은 매우 인상적입니다.

곧 다가오는 봄 제철인 매화꽃을 시작으로

아름다운 여러 꽃이 피어있는 오죽헌을 생각하면

벌써부터 가고싶다는 생각이 먼저 드네요~

 

<자료출처: 한국관광공사>

 

검은 대나무가 바람에 몸을 흔드는

소리를 들으며 조용히 산책하며

율곡이이와 신사임당의 이야기를 

느껴볼 수 있는 시간이였습니다. 

 

이번 봄에 강릉여행을 계획 중이시라면 

오죽헌 이 곳으로 다 같이 떠나보아요:)

 

 


요금/비용 안내

관람료 어른 3,000
관람료 청소년·군인 2,000
관람료 어린이 1,000

Tip.운영사항은 변동이 있을 수 있으니 정확한 정보는 홈페이지를 확인하시거나 문의바랍니다.


윤정은

생각보다 넓고 많이 걸어야되요~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