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 수덕사

예산 수덕사

서해를 향한 차령산맥의 낙맥이 만들어 낸 덕숭산은 북으로는 가야산, 서로는 오서산, 동남간에는 용봉산이 병풍처럼 둘러쌓인 중심부에 서 있다. 이 덕숭산 자락에 많은 고승들을 배출한 한국불교의 선지종찰 수덕사가 자리하고 있다. "백제는 승려와 절과 탑이 많다"라고 중국사서인 '북사(北史)' , '수서', '주서'에 기록되어 있다. 그 문헌에 나타난 백제 사찰로는 흥륜사, 왕흥사, 칠악사, 수덕사, 사자사, 미륵사, 제석 정사 등 12개가 전하지만 현재까지 큰 규모를 유지하고 있는 사찰은 수덕사 뿐이다. 백제사찰인 수덕사의 창건에 관한 정확한 문헌 기록은 현재 남아있지 않으나, 학계에서는 대체적으로 백제 위덕왕(威德王, 554~597) 재위 시에 창건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또한 수덕사 경내 옛 절터에서 발견된 백제와당은 백제시대 창건설을 방증할 수 있는 자료이다. 수덕사의 고려시대 유물로는 충렬왕 34년(1308)에 건축된 대웅전과 통일신라 말기 양식을 모방한 삼층석탑, 수덕사 출토 고려자기, 수덕사 출토 와당 등 있다. 임진왜란으로 대부분의 가람이 소실되었으나 수덕사 대웅전은 다행히 옛모습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1937~40년 보수 당시 발견된 대웅전 동측 내부 전면에 기록된 단청개칠기에 의하면 중종 23년(1528)에 대웅전 색채보수, 영조 27년(1751), 영조 46년(1770)에 대웅전 보수, 순조 3년(1803)에 대웅전 후면의 부연보수와 풍판의 개수 등 4차례 대웅전 보수가 있었음을 알수 있다.1673년 조성된 수덕사 괘불과 18세기 제작된 수덕사 소종은 조선후기 수덕사의 꾸준한 불사활동을 보여주는 유물들이다. * 주요문화재 수덕사대웅전(국보 제49호) / 수덕사3층석탑(지방유형문화재 103호) / 수덕사7층석탑 육괴정 / 황하루 / 근역성보관 / 사리탑 외 * 전설 백제시대에 창건된 수덕사가 통일신라시대에 이르기까지 오랜 세월이 흐르는 동안 가람은 극히 퇴락이 심해 대중창불사를 하여야 했으나 당시의 스님들은 불사금을 조달하기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 날 묘령의 여인이 찾아와서 불사를 돕기 위해 공양주를 하겠다고 자청하였다. 이 여인의 미모가 빼어난 지라 수덕각시라는 이름으로 소문이 원근에 퍼지게 되니, 이 여인을 구경하러 연일 인산인해를 이루었다. 그중 신라의 대부호요 재상의 아들인 '정혜(定慧)'라는 사람이 청혼을 하기까지에 이르렀다. 이 불사가 원만성취되면 청혼을 받아들이겠다고 하는 여인의 말을 듣고 이 청년은 가산을 보태어 10년 걸릴 불사를 3년만에 원만히 끝내고 낙성식을 보게 되었다. 낙성식에 대공덕주로서 참석한 이 청년이 수덕각시에게 같이 떠날 것을 독촉하자 '구정물 묻은 옷을 갈아 입을 말미를 주소서'하고 옆방으로 들어간 뒤 기척이 없었다. 이에 청년이 방문을 열고 들어가려하자 여인은 급히 다른 방으로 사라지려 하였다. 그 모습에 당황한 청년이 여인을 잡으려하는 순간 옆에 있던 바위가 갈라지며 여인은 버선 한짝만 남기고 사라지니, 갑자기 사람도 방문도 없어지고 크게 틈이 벌어진 바위 하나만 나타나 있었다. 이후 그 바위가 갈라진 사이에서는 봄이면 기이하게 버선모양의 버선꽃이 지금까지 피고 있으며 그로부터 관음보살의 현신이었던 그 여인의 이름이 수덕이었으므로 절이름을 수덕사라고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여인을 사랑한 정혜라는 청년은 인생 무상함을 느끼고 산마루에 올라가 절을 짓고 그 이름을 정혜사라 하였다고 한다.



운영시간

~일몰전까지


유의사항

※ 차도와 완전 분리된 보행로가 있습니다.
※ 장애인 화장실 있습니다.
※ 휠체어 3대 대여 가능합니다.
※ 유모차 2대 대여 가능합니다.
※ 30인 이상을 단체로 합니다.



대표번호

041-330-7700


주소

충청남도 예산군 덕산면 수덕사안길 79 (덕산면)


상세소개

< 자료제공 : TourAPI >


덕숭산 자락의 사찰

" 수덕사 "

 

위치 : 충청남도 예산군 덕산면 수덕사안길 79

 

< 자료제공 : TourAPI >

 

수덕사는 덕숭산 남쪽에 자리잡은

현존하는 백제 고찰의 하나로

창건에 대한 정확한 문헌기록은 없으나

백제 위덕왕 재위시에 창건된 것으로

학계에서는 추정하고 있어요.

 

수덕사는 창건 이후

백제의 고승 혜현스님이 주석하며

법화경 강론을 폈으며,

고려 충렬왕에는 대웅전(국보 49호)이

건립되어 현재에 이르고 있어요.

 

< 자료제공 : TourAPI >

 

수덕사로 향하는 길목에는

식당과 선물코너 등 상가들이 있어

구경하는 재미가 있어요.

 

문화해설사의 집은

코로나로 인하여 잠정 폐쇄된 상태에요.

 

< 자료제공 : TourAPI >

 

우리나라의 3대 목조건물이며

국보 제 49호로 지정된 대웅전이 보여요.

 

대웅전은 1308년 건립되었어요.

건립연도가 확실한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 건물로서

제작 연도가 명확하고

형태미가 뛰어난 한국 목조건축사상

매주 중용한 건물로 평가되요.

 

< 자료제공 : TourAPI >

 

법당 내는 사진촬영이 금지되어 있어서

조심해 주시는게 좋아요.

 

< 자료제공 : 수덕사 홈페이지 >

 

수덕사에선 탬플스테이도 진행하고 있는데

당일형, 체험형, 휴식형 등

여러 프로그램을 운영중이에요~

 

▶ 수덕사 템플스테이 바로가기

 

< 자료제공 : [email protected] >

 

수덕사 주변에는 여러 한식집이 있어요.

그 중 산채비빔밥이 정말 맛있는걸로 유명하답니당!

놀러오셔서 수덕사도 둘러보고

맛있는 식사도 하고 가세요^^

 

 

 


요금/비용 안내

개인_성인 (대학생 이상) 3,000
개인_청소년 (중,고등학생) 2,000
개인_어린이 (초등학생) 1,000
단체_성인 (대학생 이상) 2,500
단체_청소년 (중,고등학생) 1,500
단체_어린이 (초등학생) 800

Tip.운영사항은 변동이 있을 수 있으니 정확한 정보는 홈페이지를 확인하시거나 문의바랍니다.


하르모니아

생각보다 올라가는 길이 멀어요. 가파른 구간도 있어요~ 그래도 주변 풍경보면서 천천히 올라가면 좋아요~

다운1

여기 입구에 산채비빔밥 정식 진짜 맛나요

오승민지우서우맘♡

올라가는 길이 정말 좋아요~ 아이들과 함께 좋은 나들이 하고 왔네요^^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