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등 상사상

이원등 상사상

이원등 상사는 1966년 2월 4일 공수특전단 고공침투 낙하조장으로 고공강하 훈련 중 동료의 낙하산이 기능 고장을 일으키자 전우의 낙하산을 개방시켜주고 자신은 한강에 추락하여 순직하였다.이원등 상사의 거룩한 전우애와 희생정신을 길이 본받기 위하여 육군에서 1966년 2월 16일 고 이원등상사 기념사업위원회를 구성하여 전 장병의 정성어린 성금으로 동상을 세웠다. 이후 오랜 세월속에 훼손된 동상을 특수전부대 전 장병의 뜻을 모아 1998년 6월 5일 새롭게 단장하였다.* 규격 - 높이 9.74m* 건립자 - 이원등상사 기념사업위원회(1966.06.09. 건립)


홈페이지

mfis.mpva.go.kr


대표번호

1577-0606


주소

서울특별시 용산구 양녕로 445 (이촌동)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