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계박세당 사랑채

서계박세당 사랑채

조선 후기 실학자 서계 박세당(1629∼1703) 선생이 저술 활동을 하던 건물이다. 선생은 조선 현종 1년(1660) 과거에 급제하여 여러 벼슬자리에 올랐으나 40세에 관직을 만두고 이곳에서 학문연구와 후진양성에 힘썼다. 또한 직접 농사를 지으면서 체험한 을 토대로 그의 대표적인 농학서 『색경』을 저술했다. 처음에는 안채와 안사랑, 바깥 사랑, 행랑채를 갖춘 조선 후기 사대부가의 규모였으나,한국전쟁 때 대부분 소실되고 현재는 바깥 사랑채만 남아 있다.사랑채 규모는 앞면 5칸· 면 2칸 반으로 누마루가 덧붙어 있어 乙자형 구조로 되어 있다. 사랑채는 동쪽의 수락산을 배경으로 하고 있는 서향집에서 왼쪽을 향하고 있다.보통 좌향의 배치에서는 남향이나 남서향, 동향을 따르는 것에 비해 이 가옥은 방향보다 배산임수의 자연지세에 따라 배치한 것으로 보인다.* 소유자 - 반남박씨백석공파종중


홈페이지

www.ui4u.go.kr


대표번호

031-828-4334


주소

경기도 의정부시 동일로128번길 36 (장암동)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