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봉은사

서울 봉은사

봉은사는 신라 원성왕 10년(794년)에 연회국사가 세웠고, 견성사라고 했다. 1498년 성종의 계비 정현왕후가 성종의 능(선릉) 동편에 있던 이 절을 크게 중창하고 절이름을 봉은사로 바꿨다. 본래는 서남쪽으로 1km가량 떨어진 선릉에 있던 것을 조선 명종 때 보우가 옮겨 지었다. 추사 김정희가 쓴 현판이 걸린 판전에는 화엄경, 금강경 등 13가지의 불경 경판 3,479판이 보관되어 있다. 매년 음력 9월 9일에는 사부대중이 함께 경판을 머리에 이고 법성게를 독송하면서 법계도를 따라 행진하는 정대불사라는 의식이 행해진다.



체험내용

[ 봉은사의 당우 ]
- 대웅전/지장전
- 영상전/미륵전
- 북극보전/판전
- 영각/다래헌
- 선불당/심검당
- 운하당/보우당
- 부도군/비석군


유의사항

※ 주차 가능합니다.
※ 청각장애인 안내사의 인원은 요일별로 상이합니다. ( 예약신청 )
※ 시간장애인 해설사의 인원은 요일별로 상이합니다. ( 예약신청 )


홈페이지

www.bongeunsa.org


대표번호

02-3218-4800


주소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531 (삼성동)


상세소개

출처 : 한국관광공사

 

서울 강남 도심 속의 사찰

" 봉은사 "

 

 

출처 : 한국관광공사

 

봉은사는 신라시대 고승 연회국사가

794년에 견성사란 이름으로 창건한 고찰이에요.

 

도심에 둘러쌓여 있어 예전 모습을

온전히 간직하고 있지는 않지만

서울의 새로운 중심지에 자리 잡고

유구한 역사를 간직한 채

은은한 법향을 펼치고 있는 사찰이랍니다.

 

출처 : 한국관광공사

 

1200여 년의 유구한 역사와 조선조에는

조계종을 대표하는 선종 수사찰로써,

근대에 이르러서는 역경사업과

도제를 양성했던 동국역경원이

세워진 터전이였어요.

 

출처 : 한국관광공사

 

전통사찰 답게 봉은사의 당우는 대웅전,

지장전, 영산전, 북극보전, 판전, 미륵전,

영각 등의 전과 각 그리고 심검당, 선불당,

운하당, 보우당 등의 당과 다래헌이 있으며

그 외에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부도군과 비석군이 있어요.

 

출처 : 한국관광공사

 

9호선 봉은사역 1번 출구로 나가면

바로 봉은사를 만날 수 있어요.

주차장은 1시간에 3,000원이고

추가로 10분 당 500원이라고 해요.

 

출처 : 한국관광공사

 

봉은사에 도착하면 일주문이 있어요.

 

일주문은 봉은사를 떠나 35년간 양평 사나사와

오봉산 석굴암을 거쳐, 지난 2020년 5월에

본래의 자리인 봉은사로 돌아왔다고 해요.

 

출처 : 한국관광공사

 

미륵대불은 1986년 영암큰스님께서

발원하여 봉은사 사부대중이 모두 참여하고

1만 명 이상이 불사에 동참하여

10년간에 걸쳐 이루어진 대작불사로

1996년에 완공되어 봉은사 성보로써

높이 23m로 국내 최대 크기의 부처님이에요.

 

출처 : 한국관광공사

 

현재 미륵전과 미륵부처님이 모셔진

광장은 신도들이 기도를 드리는

장소로 사용되고 있어요.

 

출처 : 한국관광공사

 

봉은사는 불교시설이지만 바쁜 도심 속에서

휴식을 느낄 수 있는 공간이에요.

 

서울 강남에 놀러오시면

푸른 나무와 예쁜 꽃을 보면서

가볍게 산책을 즐길 수도 있는 

봉은사에 놀러오셔서 힐링 하고 가세요~

 

 

Tip.운영사항은 변동이 있을 수 있으니 정확한 정보는 홈페이지를 확인하시거나 문의바랍니다.


첫 리뷰를 작성해주세요 ~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