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담사

백담사

백담사는 내설악에 있는 대표적인 절로 가야동 계곡과 구곡담을 흘러온 맑은 물이 합쳐지는 백담계곡 위에 있어 내설악을 오르는 길잡이가 되고있다. 신라제28대 진덕여왕 원년(647년)에 자장율사가 세웠는데 처음은 한계사라 불렸으나 그 후, 대청봉에서 절까지 웅덩이가 백개 있어 백담사라 이름 붙였다. 십여차례 소실되었다가 6. 25동란 이후 1957년에 재건되어 현재에 이르는 등 역사적 곡절이 많은 절이다. 자장율사의 유물소동일좌와 인조 때 설정대사에게 하양한 칠층소형옥탑 등이 있으며, 암자로는 영시암, 오세암, 봉정암이 있다. 그 밖에 백담사는 만해 한용운(1879∼1944)이 머리를 깍고 수도한 곳으로 유명하다. 만해 스님은 민족와 국민을 위해 그곳에서 민족의 얼을 되살리는 산고의 고통을 겪으면서 집필을 하였다면, 전두환 전대통령 부부는 이곳에서 유배 생활을 하면서 참회를 하였다 한다. 백담사 앞 계곡 한쪽으로는 무수한 돌탑이 있는데, 백담사를 다년간 사람들이 소원을 빌며 쌓은 것이다.



운영시간

일출~일몰


홈페이지

www.baekdamsa.org


대표번호

033-462-6969


주소

강원 인제군 북면 백담로 746 백담사


상세소개

아름다운 설악산, 오랜 역사 속 이야기를 담은

인제 백담사

 

입장료 X / 주차장 O / 셔틀버스 운행 (유료)

 

ⓒ한국관광공사

 

백담사는 내설악에 있는 대표적인 사찰로 가양동 계곡과 구곡담을 흘러온 맑은 물이 합쳐지는 백담계곡 위에 있어 내설악을 오르는 길잡이가 되고 있습니다.

 

ⓒ한국관광공사

 

신라 제28대 진덕여왕 원년(647년)에 자장율사가 창건하여 처음에는 한계사라 불렸으나 훗날 대청봉에서 절까지 웅덩이가 백개가 있어 백담사라 이름 붙여졌다고 합니다.

 

ⓒ한국관광공사

 

오랜 세월 수 많은 풍파를 겪으며 십여차례 소실되기도 하였으나 1957년에 재건되어 현재의 모습으로 보존되고 있다고 하네요.

 

ⓒ한국관광공사

 

백담사에는 자장율사의 유물소동일좌와 인조 때 설정대사에게 하양한 칠층소형옥탑 등이 있으며, 영시암, 오세암, 봉정암의 암자가 있고, 특히 백담사는 만해 한용운이 머리를 깍고 수도한 곳으로도 유명한 사찰로 만해기념관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한국관광공사

 

백담사에 오르기 위해서는 자차 이용시 백담사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백담사를 오가는 셔틀버스를 이용하거나 산책겸 도보로 이동이 가능한데요. 백담사 초입에 들어서면 수심교를 지나게 되는데 수심교 아래로는 수 많은 돌 탑들이 쌓여 진풍경을 연출하고 또한 이 곳 부터 설악산의 자연 풍광은 절경을 이루어 감탄을 자아냅니다.

 

ⓒ한국관광공사

 

수심교를 지나면 제일먼저 금강문을 거치게 되고 이어 불이문을 만나게 됩니다. 사찰내에는 한가로이 차를 마실 수 있는 <백담다원>이 마련되어 있는데, 산사에서 맛 보는 차한잔의 여유는 그 자체로 힐링을 가져다 주는듯 합니다.

 

ⓒ한국관광공사

 

오랜 세월을 견뎌온 듯 사찰 곳곳에서 역사적 사연이 느껴지는 인제 백담사는 가을이면 주변이 오색 단풍으로 물들어 단풍구경을 하기위해 찾는 분들도 많은데요. 백담사를 둘러싸고 있는 설악산의 우거진 숲이 그림같은 풍경을 자아냅니다.

 

ⓒ한국관광공사

 

높고 푸른 하늘과 더불어 아름다운 자연 풍광이 마치 한 폭의 그림처럼 아름다운 #강원도인제여행 #인제사찰여행 #설악산단풍구경 #백담사단풍로드 #인제백담사 마음이 답답할때면 사계절 언제라도 힐링을 가져다 줄 사찰여행지로 추천드립니다 : )

 

 

Tip.운영사항은 변동이 있을 수 있으니 정확한 정보는 홈페이지를 확인하시거나 문의바랍니다.


첫 리뷰를 작성해주세요 ~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