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옻골마을

대구 옻골마을

대구시 동구 둔산동에 있는 옻골마을은 마을이 자리잡고 있는 곳의 지형이 남쪽을 제외한 3면이 산으로 둘러쌓여 오목하다고 옻골이라고 불리웠다는 이야기와 주변 산과 들에 옻나무가 많아서 옻골이라고 불리웠다는 두가지 유래를 가지고 있다. '옻칠'자'시내계'자를 쓰는 '칠계'라는 다른 이름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보아 후자의 유래가 더 적합한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마을로 향하는 길에는 보호수로 지정된 350년 수령의 느티나무가 있고, 마을어귀에는 역시 350년 수령의 거대한 회화나무 두 그루가 있다. 거대한 나무 아래 그늘 쉼터를 지나면 마을이 시작된다. 옻골마을은 1616년(광해 8년) 조선 중기의 학자 대암 최동집이 이곳에 들어와 살면서 경주최씨의 집성촌을 이루게 되었다.마을의 일부 주택들은 현대식으로 개축되었지만, 그래도 남아 있는 고택과, 옛길, 전통 양식의 돌담은 옛 양반가의 생활상을 가까이에서 둘러 보기에 손색이 없는 듯 하다. 특히 경주 최씨 종가인 백불암고택은 마을 가장 안쪽에 위치하고 있는데, 입향조인 최동집의 손자 최경향이 1694년에 지은 고택으로 대구지역 가옥중 가장 오래된 주택 건물이다.살림채와 재실인 보본당, 2동의 사당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현재 국가지정문화재 제261호로 지정되어있다. 또한 옻골마을은 토담, 돌담이 남아있는 아름다운 마을로도 유명하다. 흙과 돌로 쌓아올린 마을은 전통가옥들과 어우러져 고즈넉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홈페이지

tour.daegu.go.kr


대표번호

053-627-8906


주소

대구광역시 동구 둔산동 (둔산동)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