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봉창의사동상

이봉창의사동상

1932년 일본 천황 히로히토에게 폭탄을 던져 세계를 놀라게 한 이봉창의사를 기려 동아일보사의 후원으로 효창공원에 동상을 건립하였다. 이봉창의사는 서울 용산 문창보통학교 졸업 후 용산역 전철수로 일하다 한국인에 대한 차별 대우에 저항하여 사직하고 일본에 건너가 노동에 종사하며 일인 생활을 익혔다. 1931년 상하이로 건너가 김구 선생과 함께 일본 천황 폭살계획을 세워 1932년 1월 8일 도쿄 요요키 연병장에서 관병식을 마치고 돌아가는 히로히토를 겨냥하여 사쿠라다문에서 수류탄을 던졌으나 실패하고 현장에서 체포되었다. 그해 9월 의사는 일본 법정에서 사형선고를 받아 이치가야 형무소에서 교수형을 받고 순국하였다.* 규격 - 동상높이 3.5m, 좌대높이 3m* 건립주체자 - 이봉창의사기념사업회, 동아일보 후원, 동상건립위원회(1995.10.10. 건립)


홈페이지

mfis.mpva.go.kr


대표번호

02-2125-0848


주소

서울특별시 용산구 효창원로 177-18 (효창동)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