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구원야외조각미술관

금구원야외조각미술관

부안읍에서 격포항을 향하여 변산 해수욕장을 지나고 거의 격포에 이를 즈음 마포마을을 지나 방향을 바꾸어 왼쪽 도로의 약 2.5km 지점인 변산면 도청리에 위치하고 있다. 금구원조각미술관은 1966년 김오성이 세운 우리나라 최초의 조각공원으로 2003년 문화관광부에 등록된 사립박물관 제277호이다.이 곳에 전시하고 있는 작품 100여점은 사실적인 여체가 주류를 이루고 있는데, 작품에서 풍기는 이미지가 서로 연결되어 있는 것 같아서 마치 3막5장의 연극을 보는 것과 같다. 야외 전시장에는 변산반도에 자생하고 호랑가시나무 등 많은 수목들 사이에 변산반도 연작,농부의 손,유한과 무한에 대한 사유,서쪽하늘,봄하늘의 별자리,분수령 등의 조각 예술의 극치를 보여주고 있는 작품들이 있어 자연과 예술의 정취를 한껏 감상할 수 있다. 이 조각품들은 대리석이나 화강암으로 소형작품에서 대형작품에 이르기까지 다양한데 큰 것은 450cm나 된다. 또 이곳에는 별자리를 연구하는 민간 최초로 1991년에 세운 금구원 천문대가 있어 천체에 관심이 있는 학생·일반인 등 관광객들의 체험관광지로도 각광을 받고 있으며, 주변에는 격포항, 채석강, 수성당, 적벽강 등의 관광명소가 있어 이들과 연계관광이 가능한 곳이다.


운영시간

일출 ~ 일몰


홈페이지

www.keumkuwon.org


대표번호

야외조각미술관 063-584-6770


주소

전라북도 부안군 변산면 조각공원길 31 (변산면)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