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미읍성

해미읍성

조선 시대의 대표적인 읍성이다. 읍성이란 읍을 둘러싸고 세운 평지성으로 해미읍성 외에 고창읍성, 낙안읍성 등이 유명하다. 해미읍성은 조선 성종 22년, 1491년에 완성한 석성이다. 둘레는 약 1.8km, 높이 5m, 총면적 196,381m²(6만여 평)의 거대한 성으로 동,남,서의 세 문루가 있다. 최근 복원 및 정화사업을 벌여 옛 모습을 되찾아 사적공원으로 조성되었으며, 조선말 천주교도들의 순교 성지로도 유명하다. 천주교 박해 당시 관아가 있던 해미읍성으로 충청도 각 지역에서 수많은 신자가 잡혀와 고문받고 죽음을 당했으며, 특히, 1866년 박해때에는 1천여 명이 이 곳에서 처형됐다고 한다. 성내 광장에는 대원군 집정 당시 체포된 천주교도들이 갇혀 있던 감옥터와 나뭇가지에 매달려 모진 고문을 당했던 노거수 회화나무가 서 있다. 바로 성문밖 도로변에는 회화나무에 매달려 고문을 받으면서도 굴하지 않은 신도들을 돌 위에 태질해 살해했던 자리개돌이 있어 천주교도들의 순례지가 되고 있다. 성벽 주위에는 탱자나무를 심어 적병을 막는데 이용하였다고 하나, 지금은 거의 찾아볼 수가 없다. * 호야나무(회화나무) 감옥 입구에 서 있는 300년 된 나무로, 이 나무의 가지에 신자들이 머리채를 묶어 매달아 고문하였었고, 그 흔적으로 철사줄이 박혀있다.



운영시간

하절기(3~10월) 05:00~21:00
동절기(11~2월) 06:00~19:00
※ 성문 폐쇄 30분전 성내 입장 불가


홈페이지

www.haemifest.com


대표번호

041-660-2540


주소

충청남도 서산시 해미면 남문2로 143


상세소개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필요한 요즘,

가볍게 산책하기 좋은 곳을 

여기유가 소개해드리려고 해요~

 

 

서산 9경 중 하나이자

서산시를 대표하는 관광지인 해미읍성은

조선 태종 17년(1417)에서

세종 3년(1421)사이에 지어진

서산시 해미면에 있는 옛 성인데요.

 

고창읍성과 낙안읍성과 더불어

조선시대 3대 읍성 중 하나로

가장 보존이 잘 되어 있는 읍성이며

서산시가 자랑하는 유적지라 할 수 있어요.

 

 

서산 해미읍성은 조선 전기

충청병마절도사의 병영성으로

243년간 충청지역 군권을

지취하던 곳이라고 해요.

 

원래는 왜구의 침략에 대비하기 위해

군사적 목적으로 건축되었다고 해요.

 

그래서 충청도 병마절도가

이곳에 주둔을 했었다고 하네요.

선조 12년(1578)에는 충무공 이순신이

병사영의 군관으로 부임하여

10개월간 근무를 하기도 했다고 하는데요.

효종 때 병마절도사가 청주로 이전하면서

해미읍성은 호서좌영으로

지방행정 중심지 역할을 하게 되었다고 해요.

 

 

조선말에는 대원군이 천주교인들을

박해하고 처형을 했던 장소로 쓰였다고 합니다.

 

해미읍성은 낮은산과 평지를 이용하여 쌓은

평산성으로 성곽의 하단은 큰 돌로 쌓고 

위로 오를수록 작은 돌을 사용하여

안쪾에는 흙으로 채웠다고 해요.

 

 

성곽 둘레는 1800m, 높이는 5m로

적이 쉽게 접근하지 못하도록

성 주변에 탱자나무를 심었다고 하네요.

 

이 탱자나무 울타리 너머에 300년 된 회화나무가 있는데

이 나무에서 천주교인들을 처형했다고 합니다.

일제 강점기 때에는 군현제가 폐지되고,

따라서 읍성도 폐지되면서 성 안에 면사무소,

초등학교, 민가가 들어서기도 했습니다.

그러다가 1970년대에 들어서서 읍성을 복원하면서

읍성 안에 있던 건물들을 철거하고

동헌, 객사, 내아 등을 복원하였다고 해요.

 

 

해미읍성 안쪽으로 들어오면

병영성답게 무기들을 만날 수 있는데요.

조선시대에 사용했던 모형 무기들과

죄인들을 가두는 옥사도 자리잡고 있습니다.

 

사극에서 많이 보던 곤장도 있어

이색적인 체험도 하실 수 있고

아이들 학습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 같아요.

 

 

안쪽으로 좀 더 걸어가다보면,

동헌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읍성을 가로질러 둘러보지마시고

성곽을 올라 성곽 둘레길을 

크게 한바퀴 걸어보시는 것이

해미읍성 둘러보는 tip이라고 할 수 있어요!

 

 

읍성의 전체적인 풍경을 보고

동헌, 객사, 망루, 치, 관아문, 청허정 등과

같은 구조물을 자세히 살펴볼 수 있습니다.

 

*동 헌: 지방의 관아로서 고을의

관리들이 업무를 보던 건물

 

*망루: 감시와 방어를 위해

성곽 위에 설치한 건물

 

*관아문: 해미읍성의 호서좌영 관아

정문으로서 문루형식의 건물

 

*치성: 성벽에 네모형태의 돌출된 형태로

성벽에 접근하는 적을 정면 또는 측면에서

격퇴할 수 있도록 만든 구조물

 

*객사: 귀한 손님이 왔을 때 숙박하던 건물

 

*청허정: 읍성 내 정자로서 휴게실의 용도였던 건물

 

*내아: 지방 수령들의 거처하던 살림집

 

 

넓은 들판에서 마음놓고 뛰어놀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가족들과

손잡고 가볍게 산책하며 

여유를 만끽하는 연인들까지!

행복한 웃음소리로 가득한 해미읍성은

입장료까지 무료라서

편안하게 많이들 찾아오시는 것 같아요.

 

 

잠시나마 답답한 집콕생활 벗어나

역사도 배우고 스트레스도 풀리는

시원하게 트인 언택트 여행지 '해미읍성'으로

떠나보시는 건 어떨까요~?
 

 

 

 

Tip.운영사항은 변동이 있을 수 있으니 정확한 정보는 홈페이지를 확인하시거나 문의바랍니다.


첫 리뷰를 작성해주세요 ~

위치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