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방굴사(제주)

산방굴사(제주)

온통 절벽으로 이루어진 산방산 중턱에 영주 10경의 하나인 산방굴사가 있다.원래 한라산 정상이었던 것이 뽑혀 산방산이 되고 그 뽑힌 자리가 백록담이 되었다는 전설이 사실인 양 산방산은 제주의 다른 산과는 달리 분화구가 없으며, 외 벽은 온통 풍화작용에 의한 침식으로 장관을 이루고 있다.산방산은 제주도 형성시기에 생성되었으며 높이는 395m이다. 산방산의 서남쪽 중턱 절벽에 길이 10m, 너비와 높이가 각각 5m 되는 굴이 있는데, 천정 한복판에서는 수정 같이 맑은 물방울이 사시사철 눈물처럼 떨어져 굴 안에 고인다.굴밖에 있는 노송사이로 보이는 형제섬, 가파도, 한국 최남단 영토인 마라도와 용머리 해안의 경관이 아름다워 예로부터 수도승들의 수도 장소로 애용되기도 하였다. 산방산의 암벽에는 석곡, 지네발란, 풍란 등이 자생하고 있으며 위쪽에는 제주에서는 유일하게 섬회양목이 자생하고 있다. 산방산 암벽 식물지대는 천연기념물 376호로 지정되어 있다.* 용머리해안산방산 앞자락 바닷가, 산방산 휴게소에서 10여 분을 걸어 내려가면 수려한 해안 절경과 마주친다. 쉼없이 밀려드는 파도를 피하며 아기자기 놓여 있는 관광로를 걷다 보면 태평양의 푸름과 멋드러진 해안절경 속으로 빠져드는 듯하다.용머리라는 이름은 언덕의 모양이 용이 머리를 들고 바다로 들어가는 모습을 닮았다 하여 붙여졌다. 용머리로 들어가는 입구에는 '하멜기념비'가 있으며 용머리를 관광하는 데는 1시간 정도면 족하다.


운영시간

일출~일몰


대표번호

064-794-2940


주소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산방로


첫 리뷰를 작성해주세요 ~

위치안내